[TV톡] 알고보면 더 재밌다! 이동현 PD의 '미쓰리는 알고 있다' 해설판

그때의 오디오 톤이 제가 상상했던 관리소장의 역할과 흡사해서 만나뵈었다. 농구팬으로의 사심 담긴 캐스팅은... 이명원 역할은 누가 봐도 스트레스가 많고, 지쳐있고, 사는게 팍팍할 것 같고 그래서 힘이 없어 보이는 오디오를...

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
0 Comments
제목